지방자치
성남지속협,성남작은도서관협, SDGs 이행 위한 공동 활동 추진키로
기사입력: 2021/11/19 [18:58] ⓒ 성남피플
성남피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협약사진설명2 : 성남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성남시작은도서관협의회가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태진 성남지속협 사무국장, 박정숙 책이랑도서관장, 공옥례 성도협 부회장, 권정미 성남지속협 마을문화위원장, 앞줄 왼쪽부터 성남지속협 양호 상임회장, 성도협 송은화 회장)  © 성남피플



지속가능발전목표 실천과제 이행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성남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이하 성남지속협상임회장 양호)와 성남시작은도서관협의회(이하 성도협회장 송은화)가 18일 탈탄소 생활 실천 및 SDGs 이행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 성남지속협에서는 양호 상임회장권정미 마을문화위원장과 성도협 측에서는 송은화 회장공옥례 부회장박정숙 책이랑도서관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협약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 정책에 대한 발전적 대안 제시와 탈탄소 생활 실천을 위한 교육 및 홍보 캠페인 등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SDGs 이행을 위한 다양한 공동 활동을 추진함으로서 저탄소 녹색생활 실천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양호 상임회장은 작은 도서관은 동네 사랑방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장소로서 마을 공동체 활동의 근간이 되고 있다, “탈탄소 생활 실천을 함께 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송은화 회장은 작은 도서관을 찾는 분들이 상대적으로 인식의 폭이 넓을 것이라며,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에 함께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성남지속협은 올해 환경교육 특화마을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그림책과 함께하는 지속가능발전교육(ESD) 리더 양성과정을 운영하고 양성된 강사들을 투입해 초등 저학년을 대상으로 실천가능하고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을 주제로 한 책이랑 초록마실이란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 바 있다.

 

 

또한 어르신을 대상으로 도서관을 거점으로 주민들이 자원순환에 동참할 수 있는 실천 수업으로 책이랑지구사랑꾼이란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도서관 특성을 살린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원했으며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관련 프로그램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1/10
TOP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