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도민 87%, 경기도 광역버스 심야 연장 운행 결정 “잘했다”
기사입력: 2022/08/31 [19:35] ⓒ 성남피플
성남피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기도청 신청사     ©성남피플

경기도민의 87%가 경기도의 광역버스 심야 연장 운행 결정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는 지난 817~18일 도민 1천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87%가 서울-경기 간 광역버스 주요 노선의 심야 연장 운행 조치에잘했다라고 평가했다고 31일 밝혔다. ‘잘못했다7%에 그쳤다.

기도는 지난달 28광역버스 심야 연장 운행 추진 계획을 발표하고, 81일부터 경기도와 서울시를 오가는 광역버스 주요 9개 노선의 막차를 기존 자정(오전 0) 전후에서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의 28%는 최근 한 달 기준으로 경기와 서울을 오가는광역버스를 이용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들(275) 33%자정 넘어 귀가하면서 광역버스 운행이 종료돼 막차를 놓친 경험이 있다답했다.

응답자 85%는 야근이나 개인 일정 등으로 자정 이후 귀가할 때 심야 시간 운행되는 광역버스가 있다면 해당 노선의 광역버스를 이용할 것이라는 의향을 밝혔다.

박노극 경기도 교통국장은 이번 경기도 광역버스 심야 연장 운행 추진에 대한 도민들의 높은 만족도가 확인됐다향후 심야 연장 운행 노선이 더 많은 시·군에 확대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경기도가 여론조사기관인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817일부터 18일까지 만 18세 이상 경기도민 1천 명 대상 전화 면접 방식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3.1%p.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TOP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