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경제
中선양시 총공회 대표단 성남시 찾아
근로자 파견, 어학연수 등 양 시 노동계 상호 교류 의견 나눠
기사입력: 2014/11/10 [14:27]  최종편집: ⓒ 성남피플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국 최대의 지역 노동단체인 선양시 총공회 대표단(주석 왕 시앙쿤)이 한국노총 성남지역지부(의장 전왕표)의 초청으로 10일 성남시를 방문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시장 집무실에서 선양시 총공회 대표단 7명을 접견하고, 한·중 노동외교 활동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양 시 노동단체 간 근로자 파견, 파견 근로자 자녀의 중국 또는 한국 어학연수 등 양 노동계의 상호 협력 방안에 관한 이야기가 주로 오갔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성남시와 선양시는 자매결연(1998) 도시인만큼 양 시 노동단체 교류 활성화를 위해서도 예산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면서 “선양시로 진출하는 성남시 근로자들에 대한 선양시 정부와 총공회 차원 관심과 지원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왕 시앙쿤 중국 선양시 총공회 주석은 “양 도시의 노동단체가 화합하면 발전적 경쟁력 갖게 될 것”이라면서 “총공회에서도 성남시 진출기업의 애로사항을 선양시 정부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답했다.
 
중국 선양시 총공회 대표단은 오는 12일까지 한국에 머물면서 성남시청 북카페 등 시민개방시설과 성남시의회, 성남상공회의소, 고용노동부 성남지청, 대웅제약, LG전자 등을 방문해 한국의 노사관계와 노동현안에 대한 이해를 높이게 된다.
 
한편 중국 선양시 총공회는 우리나라의 노동단체와 같은 성격의 노동단체로, 회원 148만명이 가입돼 있다. 
 
▲ 중국 최대의 지역 노동단체 선양시 총공회 대표단이 11월 10일 성남시를 방문했다.    © 성남피플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주민연대,"수원법원은 대법원판결대로 판결하라"촉구 / 김영욱
진보당 경기도당, 경기도의원 주택보유 현황 발표 및 실거주외 주택 매각 촉구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이스타항공 정리해고 중단 고용유지지원금 신청 촉구 / 김영욱
전국학비노조, 지자체파견 돌봄 특별법안 추진에 강력 항의 / 김영욱
‘숯골사랑마을’ 활짝 문 열었다. / 성남피플
민주노총공공운수노조 용인경전철지부, 쟁의행위 찬반투표 조합원 95.8% 찬성 / 김영욱
전국지차체 처음으로 성남시 ‘일하는 시민을 위한 조례’ 추진한다. / 김영욱
“은수미표 청년 지원책 통했다” 매니페스토 최우수상 / 성남피플
요양노조, 경기도에 요양노동자 무료독감예방접종 요구 / 김영욱
현대위아비정규직평택지회, 109일째 천막농성 중"자회사 꼼수 안된다"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