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협동조합과 자활의 결합...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 개점
기사입력: 2017/04/14 [23:58]  최종편집: ⓒ snmedia.org
남언호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민두레생활협동조합과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는 14일  '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 개점식을 진행했다.   © 성남피플

 

생활협동조합과 자활센터가 힘을 모아 성남시 수정구 단대동에 지역공동체 '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를 오픈했다.

 

사회적기업 주민두레생활협동조합(이사장 송미경)과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센터장 박정선)는 14일 50여 평 규모의 친환경 전문매장 '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 개점식을 진행했다.

 

이날 개점식은 지난 2012년부터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가 운영해 오던 서로좋은가게를 지역공동체로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지난해 12월 주민두레생협과 첫 논의를 시작해 올해 4월 6일 양 기관이 업무협약을 맺으면서 마련됐다.

 

'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는' 주민두레생협에서 친환경 먹거리를 비롯 생활용품, 공정무역 커피 등의 생산품을 조달하고, 자활참여자들이 직원으로 가게를 운영한다. 아울러 매장 안에는 카페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매장에서는 자활생산품 및 성남시 사회복지기관 생산품도 판매하며, 모든 판매제품은 철저한 검사과정을 거쳐 물품의 안전과 친환경성, 원료와 첨가물 표기 등 정확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날 개점식에서 주민두레생협 송미경 이사장은 "양 기관이 그동안 노력해 온 것은 단지 매장 하나를 내기 위한 것이 아니다. 보다 더 안정되고 살기좋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이었다"며 "오늘의 이 시작이 지역사회를 더 풍요롭고 건강하게 바꿀 수 있고, 우리 아이들을 위해 인간다운 세상을 만드는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이어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 박정선 센터장은 "성남시 초기 성남만남의 집과 주민교회는 현재의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와 주민두레생협의 뿌리였다. 이런 양 기관이 함께 새로운 사업을 시작해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지역사회 소통과 협동의 가치를 실현하는 지역공동체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이번 두레생협&서로좋은가게의 개점으로 인해 그동안 분당의 매장을 이용하던 본 시가지 약 천여 명의 두레생협 조합원들이 가까운 매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  매장안 모습   © 성남피플

  

▲  매장 안 모습   © 성남피플

 

▲   개점식 참석자들이 테이프 컷팅식을 하고 있다.  © 성남피플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성남시 자유한국당 시의원들이 반시민적일 수 있는 이유.." / 김영욱
민중당 김재연 대변인, EBS 성소수자 프로그램 '까칠남녀' 응원 / 우장순
공공연대노조 분당서울대병원분회, 정규직화 쟁취 투쟁 선포식 가져 / 김영욱
민중당, 5만 권리당원 확대와 100만 유권자 만남으로 지방선거 승리할 것 / 김영욱
성남청년네트워크, ‘성남시의회 청년배당 지급조례 폐지안을 철회하라!' / 김영욱
성남시, 전세임대주택 340가구 입주자 모집 / 성남피플
민중당"청와대 권력기관 개편방안, 법원개혁방안 등 빠져" / 김영욱
전국민주택시노조,12.28 택시리스제 노사합의 폐기 규탄성명 / 김영욱
경기도교육청 비정규직 근로자 1,813명 정규직 전환 / 성남피플
성남 여성-엄마 민중당, 마더센터 설립등 3대 핵심정책공약 발표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