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이재명 시장, 프랑스 대사와 협력방안 논의
기사입력: 2017/05/02 [11:24]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재명 성남시장은 지난 4월 28일 오후 성남시청을 내방한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와 회동을 가졌다.  © 성남피플

 

이재명 성남시장은 지난 4월 28일 오후 성남시청을 내방한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와 회동을 갖고 성남시와 프랑스의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파비앙 페논 대사는 “주요 지방 도시들을 가능하면 많이 방문하려고 노력한다. 성남시를 꼭 방문하고 싶었다”며 “이코노미스트가 관심을 가질 만큼 성남시의 정책이 세계적으로 소문이 나고 있다”고 하면서 성남시에 대한 관심을 표했다. 

 

그는 “부임한 이래 놀랐던 것이 한국과 프랑스의 협력관계에 비추어 양국 도시의 협력은 다소 소원하다는 것”이라며 “양 도시 간 협력을 강화해 차이를 빨리 따라 잡아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판교테크노밸리에서 활동하는 모든 기업체들이 관심대상이다. 문화적인 분야에 있어서도 더 많은 교류를 하고 싶다”며 “성남시와 모든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싶다” 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단순하게 MOU체결이 아니라 직접적으로 함께 일할 수 있는 분들이 실질적으로 교류하고 만남을 상호적으로 이루어 나아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하면서 성남시와 프랑스의 협력관계를 구체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양측 간의 워킹그룹을 만드는 것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이재명 시장은 “프랑스에 관심이 많다”며 “대혁명을 통해서 근대사회를 연 큰 성과의 측면에서 관심이 높고 가장 자유로운 나라”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성남시도 프랑스 도시들과의 교류를 심도 있게 논의하겠다”며 “국가간 교류도 중요하지만 도시 간 교류도 중요하기 때문에 성남시도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고 화답했다.  이 시장과 파비앙 페논 대사의 이날 회동은 프랑스 대사관 측에서 성남시로 만남을 제안하면서 이뤄졌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성남여성단체, 성남시 고교 무상교복 29억 통과 촉구 / 김영욱
경기도교육청, 초등교사등 1,577명 선발 계획 발표 / 성남피플
성남시 모범시민 6명 선정 / 성남피플
성남 중앙공원 꽃무릇 ‘붉은 물결 장관’ / 성남피플
성남시 9월 재산세 1909억원 부과 / 성남피플
성남시, 야탑청소년수련관 건립공사 첫 삽 / 성남피플
성남시, VR 전문 인력 육성 본격화 / 성남피플
어지영 성남시의원, 주민센터 규칙 개정은 '개악' / 남언호
호텔롯데의 보바스병원 인수합병 차질빚나 / 남언호
성남시, 경기도 버스공영제 일방 추진 '엄중 경고' / 남언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