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경제
성남여성회, 유니온신학대 현경 교수 초청 강연
페미니즘 시각으로 본 우리안의 남성성과 여성성의 화해
기사입력: 2017/07/13 [19:16]  최종편집: ⓒ snmedia.org
남언호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여성회는 지난 12일 현경 교수를 초청해 강연회를 개최했다.   © 성남피플

 

세계적인 여성신학자이자 페미니스트로 유명한 유니온신학대 현경 교수가 성남을 찾아 강연회를 가졌다.

 

성남여성회는 지난 12일 현경 교수를 초빙해 '페미니즘 즉문즉설' 강연회를 개최했다. 이날 현 교수는 페미니즘 시각으로 본 우리안의 남성성과 여성성의 화해라는 주제로 열띤 강의를 진행했다.

 

이날 강연을 마련한 신옥희 성남여성회 공동대표는 "국내에서 만나기 힘든 현경 교수를 초청해 강연을 들을 수 있어서 너무 뜻 깊은 시간이었다"면서 "향후에도 여성들이 주인의식을 가지고 자존감있게 살 수 있도록 이런 기회를 계속해서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강연회에는 성남여성회원들 뿐 아니라 현 교수의 저서를 읽고 찾아 온 시민들, 여성단체 활동가 등 3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현경 교수는 진보신학의 산실로 알려진 미국 유니언 신학교 아시아계 최초 여성 종신 교수로, 저서로는 <다시 태양이 되기 위하여>, <신의 정원에 핀 꽃들처럼>, <결국은 아름다움이 우리를 구원할거야1,2>, <미래에서 온 편지>, <현약함의 힘>등이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미희 ,윤영찬 청와대 전 수석의 성남시 중원구 출마 선언 철회 요구 / 김영욱
자한당 차명진, 세월호 참사 유족에 sns 막발해 비판여론 거세 / 김영욱
일하는2030, “수원 청년 노동자 추락사 철저히 조사해야” / 김영욱
김미희, “통합진보당 해산 관련 헌재와 법원의 내통 의혹 밝혀라“ / 김영욱
내년 총선, '여당 후보 많이 당선돼야' 47% vs '야당 후보 많이 당선돼야' 37% / 김영욱
사회적기업 한길 BSD, “성남시 드론 방역사업 필요하다” / 성남피플
[김영욱 노동경제 ]문재인정부, 국제노동기구 기본협약 비준부터 해야 한다. / 김영욱
성남시 노인요양시설 서비스 질 높인다…시책사업 설명회 / 성남피플
성남 판교 드론 기업 “홈그라운드”서 첫 시험비행 / 성남피플
코웨이 CS닥터 노조, 2달째 설립 인정 않고 있는 서울고용노동청 규탄!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