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지역 사회적 협동조합 '두레' 창립
기사입력: 2017/07/14 [21:06]  최종편집: ⓒ snmedia.org
남언호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지역 사회적협동조합 두레 창립총회 모습   © 사진제공 두레

 

성남지역에서 돌봄과 섬김의 활동을 하는 사회적협동조합 '두레'가 창립했다.

 

'두레'는 1990년 설립된 성남주민생활협동조합 활동을 20년 넘게 해오던 조합원들이 모여 그동안 많은 담론으로 애기하던 돌봄과 섬김의 활동을 수혜자가 원하는 방식으로 전달하고자 새롭게 만든 사회적협동조합이다.

 

또한 자주적, 자립적, 자치적인 조합활동으로 서로의 가치관을 공유하고 성, 지역, 계층, 혼인 여부, 장애여부에 따른 차별을 극복하고 돌봄을 통한 조합원과 지역 주민의 권익 증진을 통한 지역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날 창립식에서 전주리 전 주민생협 이사장이 두레 초대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성남시의회 김해숙 문화복지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생활협동조합활동을 하면서 일관된 가치는 나보다 우리였고 혼자가 아닌 함께였다"면서 "수십년 동안 훈련된 여러분들이야 말로 제대로 된 사회서비스를 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면서 여러분들이 하고자 하는 사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2016년 말 기준) 성남시에는 일반 협동조합 156개, 사회적협동조합 20개 등 총 176개 협동조합이 활동을 하고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성남시 자유한국당 시의원들이 반시민적일 수 있는 이유.." / 김영욱
민중당 김재연 대변인, EBS 성소수자 프로그램 '까칠남녀' 응원 / 우장순
공공연대노조 분당서울대병원분회, 정규직화 쟁취 투쟁 선포식 가져 / 김영욱
성남청년네트워크, ‘성남시의회 청년배당 지급조례 폐지안을 철회하라!' / 김영욱
민중당, 5만 권리당원 확대와 100만 유권자 만남으로 지방선거 승리할 것 / 김영욱
민중당"청와대 권력기관 개편방안, 법원개혁방안 등 빠져" / 김영욱
성남시, 전세임대주택 340가구 입주자 모집 / 성남피플
전국민주택시노조,12.28 택시리스제 노사합의 폐기 규탄성명 / 김영욱
경기도교육청 비정규직 근로자 1,813명 정규직 전환 / 성남피플
이재명 시장 ' 다음 세대는 목숨 건 투쟁의 고통 겪게 하지 않을 것'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