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 한솔고 동아리의 '버스 위안부 광고' 감동
기사입력: 2017/08/03 [13:06]  최종편집: ⓒ snmedia.org
남언호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 한솔고 동아리 소시오 학생들의 버스 광고   ©사진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지난 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사진 한 장과 "우리가 무관심하면 정의도 없다"는 글귀가 누리꾼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

 

'성남 한솔고등학교 사회참여 동아리 '소시오' 학생들이 만든 버스 의자 광고'라는 제목의 글에는 버스 등받이에 게재된 광고 사진이 실려 있었다.

 

광고에는 위안부를 상징하는 소녀상과 함께 "역사로만 남기까지 시간이 많지 않습니다. 일본정부의 '강제위안부'문제에 대한 공식적인 인정과 진심 어린 사죄를 촉구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

 

그리고 아래에는 ‘성남 한솔고등학교 사회참여 동아리 소시오 SOCIO’라고 명시돼 있다.

 

이에 누리꾼들은 '멋지고 장한 학생들', '기성세대로 저 아이들에게 부끄럽네요', '고맙다. 너희들이 미래다' 등의 댓글을 통해 감동을 전했다.

 

한편 성남 한솔고 동아리 소시오는 지난 2015년 한 일간지에 광복 70주년을 맞아 '위안부 범죄에 대한 배상을 실시하라'는 광고를 실기도 했으며, 2016년에는 소방관을 돕는 크라우드 펀딩에 60만 원을 기부하기는 등 사회 참여를 꾸준히 해 오고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지역 정당-시민사회단체, 분당서울대병원파업 연대투쟁 / 김영욱
11월 7일, 분당서울대병원용역·파견직 무기한 전면파업 돌입 예고 / 성남피플
시극 낭송대본 공개 (사)성남민예총,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협의회 기자회견 반박 / 김영욱
영화 '공작'도 국가보안법위반? '김일성 사진소품' 색깔공세 자유한국당 규탄 / 김영욱
성남시 시민옴부즈만 2명으로 늘려 ‘매일 상담’ / 성남피플
"성남시의료원 외주 용역 전면화 철회하라" / 김영욱
경기 민중당, 미국의 지소미아 연장압박 규탄 / 김영욱
샤넬노조, 화장품 판매 노동자들의 초과근무 수당지급요구 묵살 규탄 / 김영욱
‘지역화폐부터 광역버스 국가부담까지’…경기도-민주당 정책 협력 ‘약속 / 성남피플
(사)성남민예총,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협의회 '남누리 북누리 공연 왜곡'에 대한 반론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