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시 푸른우리, 대표 우수 자활기업 선정
기사입력: 2017/09/29 [14:59]  최종편집: ⓒ snmedia.org
남언호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시 자활기업인 ‘푸른우리 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 28일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KBS 아트홀에서 개최한 ‘2017 우수 자활기업 대회’에서 대표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됐다. (사진 왼쪽 첫번째가 박형래 대표, 세번째가 강승임 대표)   © 성남피플

 

성남시 자활기업인 ‘푸른우리 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 28일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KBS 아트홀에서 개최한 ‘2017 우수 자활기업 대회’에서 대표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됐다.

 

우수 자활기업 선정은 보건복지부에서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및 차상위자 등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사회 공헌 성과가 우수한 자활기업을 사회적 경제 기업의 모범사례를 육성하기 위해 한다.

 

성남시는 2개의 지역자활센터에서 배출한 10개의 자활기업이 운영중에 있으며, 2017년 우수 자활기업 선정을 위한 공모에 2개의 자활기업이 응모해 35개 소 응모기관중 ‘푸른우리’가 2개의 대표 우수 자활기업 중 1개로 선정됐다.

 

또한 ‘행복도시락’도 지역사회 공헌분야에서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돼 8대 우수 자활기업중 2개 소가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우수 자활기업은 복지부 장관 명의의 인증서 및 현판 수여와 함께 사업계획서에 따른 최대 1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대표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된 ‘푸른우리 사회적협동조합(대표 박형래)’은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의 저소득층이 참여하는 청소용역 분야 자활근로사업단에서 2008년 1월 창업했다. 현재 26명이 일하는 사회적협동조합으로, 사회적 성과를 창출하는 자활기업으로 성장했다.

 

행복도시락(대표 강승임)은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의 도시락사업단에서 2009년 10월에 창업해 현재 19명의 종사자가 일하고 있으며, 수익금으로 결식아동 지원등 지역사회 공헌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고: 엄비덕] 비리유치원 파동을 보며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잡월드 직접고용 촉구 및 투쟁지지 기자회견 열어 / 성남피플
성남여성의전화 " 박광순시의원은 성남시민에게 사죄하고 남성중심 정치문화 개선해야" / 성남피플
사회적기업 나눔환경, '우리동네 클린 가드닝 파티' 열어 / 김영욱
"은수미 시장은 성남시의료원 개원준비계획과 공공의료 발전 방안을 시민에게 제시하라!" / 김영욱
"특성화고 현장실습과 청년 노동 문제 토론회" 개최 / 우장순
85년 군사 독재정권에 맞서 분신/항거한 민주열사 송광영, 33주기 추모ㆍ기념식 엄수 / 김영욱
"사립유치원 문제, 성남도 예외가 아니다." / 성남피플
블랙리스트 노조탄압 자행하고있는 CJ대한통운을 강력 처벌하라! / 성남피플
민중당, '가짜뉴스공장' 대표 이용희 가천대 교수 구속 촉구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