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성남 중소기업 60개사 해외시장 개척한다
기사입력: 2018/01/11 [13:12]  최종편집: ⓒ snmedia.org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자료제공 성남시     © 성남피플

 

 

올해 성남지역 중소기업 60개사가 해외시장 개척에 나선다.

 

성남시는 오는 3월~11월 10개사 이내씩 모두 6개 기수를 편성해 해외시장 개척단 파견 사업을 편다.

남미·동유럽·독립국가연합·아시아·중국·중동지역 11개국(13개 도시)에 우수 중소기업을 파견해 업체별 주력 상품을 해외 바이어와 현지에서 수출 상담하도록 주선한다.

 

1기 남미 시장개척단은 오는 3월 19일~27일 페루 리마,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중소기업제품 판로를 뚫는다.

 

2기 동유럽 시장개척단은 오는 4월 8일~14일 헝가리 부다페스트, 불가리아 소피아, 3기 독립국가연합 개척단은 오는 5월 28일~6월 3일 카자흐스탄 알마티, 러시아 모스크바, 4기 아시아 시장개척단은 6월18일~23일 베트남 호치민, 싱가포르에 각각 파견된다.

 

5기 중국 시장 개척단은 9월 중에 선양, 하얼빈, 광저우에서, 6기 중동 시장개척단은 11월 중에 터키 이스탄불,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현지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하게 된다.

성남시는 해외시장 개척단 참여 업체에 항공료 일부(최대 100만원)와 상담장 임차료, 통역비를 지원한다.

 

해외시장 개척단 모집 일정은 기수별로 1~4기는 오는 1월 19일까지, 5~6기는 오는 5월 중이다.

 

성남시 홈페이지(→새소식)에 있는 신청서, 상담희망 품목 명세서, 제품 설명서 등 각종 서류를 갖춰 시청 7층 기업지원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성남시는 지난해 5개 기수의 해외시장 개척단을 일본, 라오스, 캐나다, 미국 등에 파견했다. 44개사 중소기업이 해외 현지에서 2770만6000달러(한화 약 296억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추진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요양보호사가 직접정치 나선다 / 김영욱
박우형후보, 민주당 김태년의원과 자유한국당 신상진의원은 '외유출장' 의혹 제기 / 성남피플
‘경선 돌입’ 이재명 “새로운 경기 원한다면 이재명 선택해달라” / 김영욱
민중당 박우형후보 "장애인이 차별받지 않는 도시 만들겠다" / 성남피플
이석기 한상균 사월혁명상 수상 / 김영욱
성남주민연대,LH퇴출 행진 / 김영욱
박우형 후보, 은수미후보 '기본소득 정책'에 대한 분명한 입장 촉구 / 성남피플
홍성규 "4.19 미완의 혁명 완수야말로 민중당의 책무" / 성남피플
최성은후보, 출마기자회견 " 위례청소년수련관 건립"할 터 / 김영욱
수정구 여성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 개최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