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문화재단, '2018 성남문화예술창작지원'
기사입력: 2018/02/14 [17:14]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박명숙)이 문화도시 성남의 위상을 높일 지역 내 문화예술단체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한다.

 

지역 내 문화예술전문단체의 창작의욕을 고취시키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성남문화재단 <성남문화예술창작지원>은 극예술, 무용, 클래식, 음악, 전통예술 분야의 신규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창작활동 지원’과 만 39세 이하 청년 예술가가 이끄는 극예술 분야 신규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청년 프로젝트’ 분야로 나누어 진행한다.

 

<성남문화예술창작지원>은 3개년에 걸쳐 3단계 지원을 목표로, 1단계는 신규 창작활동을 위한 준비단계 지원, 2단계는 신규 창작물의 작품제작 및 발표 지원, 마지막 3단계는 창작 작품 심화작업 및 발표를 지원한다. 매 단계 지원 후 심사 또는 평가를 통해 차기년도 지원을 결정한다.

 

지난해 1단계 지원을 받은 6개 단체 중 지역 내 전문예술단체인 ‘극단 동선’의 창작 연극 <봄이 오는 도시 1971>과 가천대학교 연기예술학과 교수 및 전문 배우들로 구성된 청년예술단체 ‘미스터 액터 스튜디오’의 <지귀> 등 두 작품이 2단계 지원작으로 선정됐다.

 

극단 동선의 <봄이 오는 도시 1971>은 1971년 8월 성남을 배경으로 어려운 환경 속에 살았던 소시민들의 애환과 갈등, 어려움을 이겨낸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며, 미스터 액터 스튜디오의 <지귀>는 신라시대의 지귀 설화를 모티브로 현대적인 작품으로 새롭게 탄생시켰다.

두 단체는 최대 3천만원의 지원을 받게 되며, 올 하반기 성남아트센터 앙상블시어터 공연도 예정되어 있다.

 

이와 함께 <2018 성남문화예술창작지원> 공모를 통해 1단계 지원 단체들도 모집하고 있다.

공모는 극예술, 무용, 클래식, 전통예술 분야 등의 신규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일반 지원과 청년(만 39세 이하) 예술단체의 극예술 분야의 신규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청년프로젝트로 구분해 진행한다.

 

두 분야 모두 공고일 현재 성남시를 소재지로 하는 전문 문화예술단체를 대상으로 하며, 일반 창작활동 지원은 공고일 현재 설립 3년 이상인 문화예술단체, 청년 프로젝트는 청년(만 39세 이하) 예술가가 대표로 있는 문화예술 단체 중 공공일 현재 단체 설립이 5년 이하이며, 청년 비중이 80% 이상 구성된 단체만 지원할 수 있다.

 

접수는 오는 2월 21일(수)17시까지 이메일로 가능하며, 신청자격 및 구비서류 등에 대한 행정심사와 사업내용 서면 심사, 면접심사 등을 통해 작품의 독창성과 사업계획의 타당성, 지속성 등을 심사해 단체 당 최대 1천만원을 지원한다.

 

접수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성남문화재단 홈페이지(www.snart.or.kr)을 참고하거나, 전화 031-783-8128 (성남문화재단 문화기획부)로 문의하면 된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분신 택시노동자 故 최우기 열사의 죽음에 붙여 / 김영욱
"외모지적, 여성비하 성남시의회 박광순 의원은 사죄하라" / 성남피플
검찰 기소 관련, 은수미 성남시장 변호인 입장문 / 성남피플
이재명 "당의 단합을 위해 백의종군하겠다" / 김영욱
양승태 사법적폐청산 성남시국회의 토론회 열려 / 성남피플
민중당, 성남시 스피드게이트 철회 1인 시위 돌입 / 성남피플
김병욱의원, 공정위 하도급법 위반 한화에스앤씨(주) · 한일중공업(주) 영업정지 안건상정 / 성남피플
이재명 “특정소수 이익 위한 경제활동 안돼, 사회적경제 활성화 해야” / 김영욱
공공의료성남시민행동, 성남시의료원 어떻게 만들 것인가 토론회 개최 / 성남피플
문재인정부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0% 의 약속을 지켜라!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