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홍성규 경기지사후보, 노동조합 행보 강행군
기사입력: 2018/03/17 [12:00]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홍성규후보가 민주노총 성남광주하남 지부 모임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 성남피플

홍성규 민중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는 16일, 아침부터 밤 늦도록 경기도 전역에서 노동자들을 만났다. 
오전 10시 건설노조 경기전기원지부 대의원대회, 오후 3시 민주노총 경기본부 중부지부 대의원대회, 오후 7시 성남광주하남지부 대의원대회를 차례로 찾았다. 
 
홍성규 후보는 "봄이다. 사방에 꽃들이 피어오르고 있다. 계절의 봄은 저절로 오지만 우리 사회의 봄은 노력하고 투쟁하는 사람이 있어야 온다"며 "헌법에도 보장된 우리의 권리, 노동자들에게 노동조합이 천지사방에서 형형색색 마음껏 피어올라야 진짜 봄이다. 고작해야 10% 노조 조직률, 적어도 50%까지는 끌어올려야 하지 않겠나. 그것이 바로 민중당의 책무"라고 강조했다. 
 
오전 일찍 피곤한 몸을 이끌고 대의원대회에 참석한 건설노동자는 "잠이 확 깼다. 앞으로 석달, 민중당과 함께 노동자 직접정치를 위해 뛰겠다"고 지지의사를 밝혔다. 
성남광주하남지부에서는 성남 지역의 박우형 시장 후보, 김현경 도의원 후보, 신옥희 시의원 후보, 그리고 학교비정규직 노동자인 박화자 도의원 비례후보, 김수영 광주시의원 후보 등 인근 지역의 모든 민중당 후보들이 함께 참석하여 인사했다. 
 
한편, 홍성규 후보는 연일 노동조합, 농민회, 시민사회단체 등을 찾아 진보정치를 다시 되살리고 단단한 진보블럭을 다시 형성하자고 호소하고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고: 엄비덕] 비리유치원 파동을 보며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잡월드 직접고용 촉구 및 투쟁지지 기자회견 열어 / 성남피플
성남여성의전화 " 박광순시의원은 성남시민에게 사죄하고 남성중심 정치문화 개선해야" / 성남피플
사회적기업 나눔환경, '우리동네 클린 가드닝 파티' 열어 / 김영욱
"은수미 시장은 성남시의료원 개원준비계획과 공공의료 발전 방안을 시민에게 제시하라!" / 김영욱
"특성화고 현장실습과 청년 노동 문제 토론회" 개최 / 우장순
85년 군사 독재정권에 맞서 분신/항거한 민주열사 송광영, 33주기 추모ㆍ기념식 엄수 / 김영욱
"사립유치원 문제, 성남도 예외가 아니다." / 성남피플
민중당, '가짜뉴스공장' 대표 이용희 가천대 교수 구속 촉구 / 성남피플
블랙리스트 노조탄압 자행하고있는 CJ대한통운을 강력 처벌하라!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