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이재명, 40년 전 일기장 공개...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
기사입력: 2018/03/22 [11:23]  최종편집: ⓒ snmedia.org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재명의 실제 일기장     © 성남피플

 

진정성 통했나’, 부끄러운 부분 가감 없이 드러낸 진실한 소통이 독자들 마음 움직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포털사이트 다음의 브런치에 연재 중인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가 22일 현재 누적 조회수 77만 건을 돌파하며 구독자가 대폭 늘어나는 등 화제가 되고 있다.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는 1979년부터 1988년 사이에 이재명 후보가 일기장에 쓴 내용을 재구성해 매주 목요일 브런치 위클리 매거진에 연재되는 콘텐츠다일기는 초등학교 졸업 뒤 중학교 진학을 포기하고 공장에 취직해 소년공 생활을 하던 시기부터 사법고시에 합격한 후 사법연수원을 수료할 때까지 작성됐다.

 

가난한 사람끼리 모여야 잘 산다는 아버지 말씀에 성남의 빈민촌에 정착하게 된 한 소년의 기록이 생생히 담겼습니다그는 교복이 없습니다학교 대신 공장에 다녔기 때문입니다그는 이름이 없습니다너무 어린 탓에 남의 이름을 빌려 일했기 때문입니다그는 장애가 있습니다프레스에 팔을 짓눌렸기 때문입니다. ‘내가 성남을 일으키겠다는 다짐과 함께 일기는 끝이 납니다그는 10년간 어떻게 절망을 희망으로 바꾸어냈을까요이 매거진이 그 치열한 기록을 따라갑니다.”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를 소개하는 위 글처럼 이 후보의 손때가 묻은 여섯 권의 일기장에는 그의 진정성이 느껴지는 성찰과 반성의 기록이 빼곡히 담겨 있다.

 

연재 이후 매회 5만 건 안팎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꾸준히 독자들의 관심을 끌던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가 화제의 중심에 서게 된 건 지난 15일 발행된 제7화 차렷을 못 하는 건 내 탓이야부터다공업용 기계에 눌려 굽어버린 팔을 가리고 다녀야만 했던 소년 이재명의 일기장 속 에피소드를 다룬 7화가 독자들의 폭발적인 관심 속에 SNS를 통해 널리 공유되며 조회수 45만 건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하며 흥행의 기폭제 역할을 했다이 같은 성과는 이 후보 측이 본격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하지 않은 가운데 전적으로 독자들의 자발적인 SNS 확산만으로 이룬 것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이 후보의 브런치에는 처음에는 누구의 글인지 모른 채 눈물을 머금으며 읽었는데시장님이 등장하시네요늘 약자 편에 서시려는 그 동병상련의 모습을 늘 응원합니다.(별처럼)”, “'귀이 망천자는 불구니라귀하게 돼서 천할 때를 잊으면 오래 가지 못한다는 뜻입니다이 구절을 완벽히 실천하시는 시장님 진심으로 존경합니다파이팅!(임송)”, “역시 겪어보지 않고는 모르는 거였네요개인의 영달에만 머무르지 않고 모두 함께 사는 세상을 위해 노력하려는 열정의 씨앗이 그때부터 싹을 틔웠네요.(redsonia)” 등 응원의 댓글이 줄을 잇고 있다.

 

콘텐츠의 흥행 이유에 대해 이 후보 측 관계자는 감추고 싶은 부끄러움과 깊은 좌절감까지 가감 없이 드러낸 진실한 소통이 독자들의 마음을 울렸을 것이라며 뛰어난 행정력과 적극적인 실행력이 강점으로 꼽히는 분이다보니 독자들이 내면의 감성적인간적인 면모에 반전 매력을 느끼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후보의 나의 소년공 다이어리는 브런치 목요 매거진 (http://brunch.co.kr/magazine/ljm_diary)에서 구독할 수 있다. 22일 자정 '8-씨앗은 어둠 속에서 싹을 틔운다'가 발행됐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노동조합에 가입한 것이 잘못입니까? 세비앙 요양원 폐업사태, 은수미 성남시장이 나서달라“ 탄원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경기지방노동위 위원장 하미용 즉각 사퇴 촉구 / 김영욱
전국요양서비스노동조합, 성남세비앙요양원 위장폐업 규탄 / 김영욱
'세비앙노인요양원 범법5종세트 고발장 접수' / 김영욱
성남주민연대, 청와대앞에서 토지주택공사의 반세입자정책 강도높게 비판 / 성남피플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 추진에 김태년의원 적극 나설것을 촉구 / 김영욱
[인터뷰] 김미희 ,“최순실이 살아 돌아왔나? 양승태 사법농단 엄벌해야..” / 김영욱
장애인활동지원사, 아이돌보미 휴게시간및 처우개선 대책 촉구 기자회견 / 김영욱
이재명 “고위공무원, 각종위원회 여성 비율 확대하겠다” / 성남피플
성남시청소년재단 & 특성화고등학교 업무협약식 진행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