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성남시 85곳 찾아가 어린이 성교육 교실 운영
기사입력: 2018/04/03 [16:08]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난해 양지어린이집에서 내몸 명칭등 성교육중     © 성남피플


 

 

         인형극으로 위험 상황 대처법 알려줘

 

  성남시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는 오는 4월 4일부터 11월 29일까지 ‘찾아가는 어린이 성교육 교실’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인형극 등으로 어린이들에게 위험한 상황에서 대처하는 방법을 알려줘 성폭력 피해를 예방하고 올바른 성 개념 형성을 돕기 위해 마련된다.

사전 신청한 85곳 어린이집과 유치원(수정·25, 중원·25, 분당·35)의 5~7세 어린이 3160명이 교육 대상이다.

 

성남시 보건소 직원과 초록사과 인형극단의 성교육 강사 3명이 각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차례로 방문해 ‘내 몸은 소중해’를 주제로 한 순수 창작 인형극으로 어린이 눈높이 맞춰 성교육을 한다.

율동과 노래로 성교육이 무엇인지 인지하게 하고, 소품을 사용해 여자, 남자 신체 구조의 차이, 내 몸의 정확한 명칭을 알려준다. 

 

똑돌이, 똑순이 인형이 등장해 낯선 사람이 자신의 신체를 만지려 할 때 불쾌함과 싫은 의사 표현을 분명히 하는 법,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는 방법 등을 상황극으로 보여준다.

 

노래 ‘소중한 내 몸’을 다 함께 따라 부르며, 건전한 성 가치관을 배워보는 시간도 마련된다.

성남시는 지난해에도 85곳 어린이집 원아 3964명을 찾아가 성교육 교실을 운영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노동조합에 가입한 것이 잘못입니까? 세비앙 요양원 폐업사태, 은수미 성남시장이 나서달라“ 탄원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경기지방노동위 위원장 하미용 즉각 사퇴 촉구 / 김영욱
전국요양서비스노동조합, 성남세비앙요양원 위장폐업 규탄 / 김영욱
'세비앙노인요양원 범법5종세트 고발장 접수' / 김영욱
성남주민연대, 청와대앞에서 토지주택공사의 반세입자정책 강도높게 비판 / 성남피플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 추진에 김태년의원 적극 나설것을 촉구 / 김영욱
[인터뷰] 김미희 ,“최순실이 살아 돌아왔나? 양승태 사법농단 엄벌해야..” / 김영욱
장애인활동지원사, 아이돌보미 휴게시간및 처우개선 대책 촉구 기자회견 / 김영욱
이재명 “고위공무원, 각종위원회 여성 비율 확대하겠다” / 성남피플
성남시청소년재단 & 특성화고등학교 업무협약식 진행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