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김병욱의원, 하도급 보복행위 공정위 신고해도 아무 소용없어
기사입력: 2018/10/14 [12:37]  최종편집: ⓒ snmedia.org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최근 5년간 하도급법 보복조치 신고 13건 중에 고발은 단 한 건도 없어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경기도 성남시 분당을)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받은 최근 5년간 하도급법 제19조 위반 보복조치 신고 및 조치현황 자료에 따르면보복조치 신고 13건 중 고발은 단 한 번도 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하도급거래 공정화에 관한 법률」 19조는 수급사업자가 하도급법 위반으로 원사업자를 신고한 경우 이를 이유로 원사업자가 부당한 보복조치를 하는 것을 금지하여수급사업자의 신고 행위를 보호하려는 조항이다.

 

공정위는 현대건설, 포스코 건설, 두산 건설, 대림 산업 등으로부터 보복행위를 당했다고 신고한 13건 중 9건은 심사절차를 종료했고, 4건은 무혐의로 결론을 내리고 단 한건도 과징금을 부과하거나 고발조치를 하지 않았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016년 12월 하도급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원사업자가 하도급업체에 보복행위를 해서 단 한 차례만 고발 조치되더라도 공공분야 입찰에 참여할 수 없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시행했다이번 달 시행령을 한 차례 더 개정하면서보복행위로 3년 간 두 차례 과징금을 부과 받으면 공공 입찰참여가 제한되는 투스트라이크 아웃제를 도입했다.

 

이러한 시행령을 만들기만 하고정작 보복행위 신고 건에 대해 고발은커녕 과징금 조치도 취하지 않은 것이다.

 

김병욱 의원은 하청업체가 발주처의 위반 행위를 밝힐 때에는 굉장한 용기가 필요하다보복 행위 신고에 대해서 공정위가 이토록 소극적인 대응을 한다면하청업체가 어떻게 공정위를 믿고 신고를 할 수 있겠는가?”라고 지적하며, “신고 건수는 13건이지만신고조차도 하지 못하고 끙끙 앓는 하청업체가 훨씬 많다는 생각으로 이 문제를 접근해야한다.”고 밝혔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성남시 양성평등기금 폐지는 시대착오", 성남여성네트워크 기자회견 열어 / 김영욱
특성화고 재학생및 졸업생,근로환경 개선 대책 첫 결실 / 성남피플
한국잡월드 직접고용촉구, 국회정론관 기자회견 진행 / 김영욱
"가짜뉴스 이용희교수 퇴출 촉구" 기자회견 열려 / 김영욱
리종혁 아태위 부위원장, 이재명 지사 초청 언급 … 최초의 지자체장 방북 가시화되나 / 성남피플
서현도서관 개관, 시민TF 와 함께 만들어 갑니다 / 성남피플
요양서비스노조 성남지회 , 세비앙요양원 시설운영비 횡령죄로 검찰 고발 / 김영욱
[논평] 민선 7기 성남시(시장 은수미) 성남시의료원 공공성 후퇴, 수익성 강조하는 무늬만 공공병원 우려한다. / 성남피플
성남여성의전화, 2019년 가정폭력·성폭력 전문상담원 양성교육실시 / 성남피플
[건강칼럼] 쓴맛의 효능 “막힌 것을 뚫어주고 열을 내리고” / 임재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