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문화재단 ,<탄천프로젝트: 라디오부이(附耳)
기사입력: 2018/10/26 [08:36]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0월의 마지막 주말 저녁, 성남을 흐르는 탄천의 20여 개 다리에서 시민들의 목소리가 흘러나온다.

 

▲ 탄천 프로젝트 밤의 작업실     © 성남피플

 

지난 5월부터 이어진 <탄천프로젝트: 밤의 작업실>의 마지막 프로젝트로 펼쳐지는 <탄천프로젝트: 라디오부이(附耳)>는 성남문화재단이 예술의 생활화 다양화를 통해 문화예술 저변을 확대하고,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예술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성남문화예술지원사업 <우리동네예술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알투스통합예술연구소는 ‘예술은 일상과 분리되는 것이 아니며, 소소하고 잔잔한 예술적 자극들이 우리의 생활을 보다 다채롭게 한다’는 취지로 지난 5월부터 탄천 곳곳에서 시민 누구나 참여하는 미술작업 프로젝트, 에세이 쓰기, 클래식 버스킹 콘서트 등을 진행했다.

 

<탄천프로젝트: 라디오부이(附耳)>는 그동안 <탄천프로젝트: 밤의 작업실>에 참여한 시민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기록하고 직접 DJ가 되어 녹음하고, 이를 각자가 좋아하는 탄천의 다리에 설치된 스피커를 통해 송출하는 사운드아트 전시다.

 

10월 27일(토)과 28일(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이어지는 이번 전시에는 그동안 프로젝트 과정을 담은 영상 전시도 함께 진행되어, 다양한 풍경을 가진 탄천에서 내 이웃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들여다보는 색다른 시간이 될 것이다.

 

성남문화재단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 동네를 가로지르는 탄천이 다양한 예술활동이 이루어지는 공공의 장으로 거듭남과 동시에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예술을 자연스럽게 체험하며 낭만을 찾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일본 경제보복은 오만함의 방증, 국내 경쟁력 강화 기회로 삼아야” / 김영욱
민중당 경기도당, 내년 총선 김미희·김재연 전 의원 등 33명 출마 선언 / 김영욱
김종훈 방미, 미 국방수권법에 종전촉구 이끌어 내 / 우장순
정책토론회, "성남시정 비전과 철학 체감하기 어렵다." / 김영욱
성남시 신해철거리 행사 ‘그대에게, From 1988’ 열어 / 성남피플
민중당, 성남시의 의료원 개원 일정 조속발표 촉구 / 성남피플
성남시, 612명 인사발령 (7.1일자) / 성남피플
2019 통일바라기 성남어린이 글쓰기 한마당 행사 성료 / 우장순
경기도교육청, 사립유치원 감사결과 추가 공개 / 성남피플
2019 성남시청소년평화페스티벌 개최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