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성남문화재단, 2018성남의 발견 <유한이: 건들다>展
기사입력: 2018/11/26 [14:55]  최종편집: ⓒ snmedia.org
우장순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유한이 전     © 성남피플

 

 

지역작가들의 창작 활동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는 성남문화재단(이사장 은수미)이 또 한 명의 지역의 우수한 작가를 만날 수 있는 2018성남의 발견_선정작가展 <유한이: 건들다>를 진행 중이다.

 

성남의 발견전은 참신한 아이디어와 무한한 가능성으로 자신만의 독창적인 작품세계를 만들어가고 있는 지역의 역량 있는 청년작가를 발굴, 지원하고 이들의 창작 지형을 전시를 통해 살피고자 하는 기획전시다.

 

성남큐브미술관은 지난 2010년부터 신진작가 공모전을 진행해 16명의 수상 작가를 배출했고, 2016년부터는 지역을 의제(議題) 중심으로 풀어내는 <성남의 얼굴>展과 교차해 격년제로 <성남의 발견>展을 기획, 운영하고 있다.

 

이번 <유한이: 건들다>展은 2016년 선정작가인 김우진의 <Hidden Frame>展에 이은 두 번째 선정작가 전시로, 특정 집단이나 사회 혹은 누군가의 필요에 따라 인위적으로 만들어졌거나 예로부터 이어진 이런저런 제도, 관습, 관행 등 견고한 부동의 무엇을 건들고 흔들며 작가 특유의 조형언어로 표현해 온 유한이 작가의 근작과 신작들을 소개하는 전시다.

 

유한이 작가는 기념비적인 건축물이나 기념할 대상으로서의 단단한 구조(물)의 안과 밖 그리고 그 사이사이 켜켜이 잠복한 정치적 구조와 기억해야 할 상흔을 시공을 초월해 작금의 현실과 무리 없이 중첩 시키며 건들고 흔들고 일깨우고 있다.

 

작가는 학문적 고증과 실물 답사 등 실천 가능한 모든 방식을 통해 자신을 곧추세우며 소실점(消失點)을 거세한 이른바 ‘선원근(linear-perspective)’으로 주조한 엄격하고 이성적인 기운의 기하학적 공간에 감각적이고 유기적인 호흡을 부여한다.

 

동서고금을 아우르는 작가 특유의 물리적, 심리적 ’아상블라주(assemblage)’와 익숙한 듯 낯선 건축구조, 그 시공의 저편에 떠 있는 당시 삶의 조건과 풍경 나아가 현재에도 유의미한 ‘당대성(當代成)’에 대한 유한이 작가의 냉철하고 유연한 시선과 태도를 만나보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

 

전시는 오는 12월 23일(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성남큐브미술관 반달갤러리에서 무료로 만날 수 있으며, 매주 수요일에는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또 12월 매주 토요일 오후 3시에는 전시장에서 유한이 작가의 벽화 작업 참관 및 작가와의 만남 시간도 예정되어 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명 '장기요양기관 비리보장법(오제세법)' 통과 저지 / 김영욱
성남시 청사내 출입통제시스템 도입 철회하라 / 성남피플
6.10항쟁 30주년 기념 표석, 종합시장에서 제막식 가져 / 김영욱
문재인정부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0% 의 약속을 지켜라! / 김영욱
공공의료성남시민행동, 성남시의료원 어떻게 만들 것인가 토론회 개최 / 성남피플
자동차산업 고사시키는 광주형일자리의 일방 추진을 중단해야합니다. / 성남피플
성남시의 양성평등기금은 결국 사라지는 것인가 / 성남피플
‘유치원3법’ 연내처리 무산 자유한국당 규탄한다! / 김영욱
성남여성의전화, 2019년 가정폭력·성폭력 전문상담원 양성교육실시 / 성남피플
판교We포럼, 혁신도시 판교 도심공동화 현상 해소 간당회개최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