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장애인 신체 예술로 표현” 12월 3일 성남시청서 퍼포먼스展
기사입력: 2018/11/30 [07:54]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진제공 성남시     © 성남피플



‘해이디 랏스키 댄스’ 30분간 선보여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12월 3일 낮 12시 30분~1시 시청 로비에서 장애인의 신체를 예술작품으로 표현하는 퍼포먼스 전시 공연을 선보인다.

 

공연 공식명은 이 퍼포먼스의 미국 안무가 이름 Hedi Latsky를 갖다 붙인 ‘해이디 랏스키 댄스 온 디스플레이 성남’이다.

이날 성남시청 로비에는 흰색 옷을 입은 12명의 한국인 공연자가 설치미술처럼 전시된 채 30분 동안 공연을 편다.

휠체어에 앉아 있는 모습, 우두커니 서 있는 모습, 무릎 꿇은 모습, 바닥에 엎드린 모습 등을 한 채로 조용히, 천천히 몸을 움직여 인간의 내면과 신체 구조를 표현한다.

관람객들은 퍼포먼스를 감상하고, 사진을 찍으면서 자연스럽게 공연자의 일부가 돼 작품에 참여하게 된다.

장애, 비장애, 나이, 성별을 넘어 모두가 소통하고 화합하는 형태로 전시 공연을 완성해 나가는 것이 이 작품의 제작 의도다.

 

이번 전시 공연은 세계 장애인의 날(12.3)을 맞아 신체적 구조의 고정관념을 버리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따뜻한 마음으로 동행하자는 의미로 한국 ING 즉흥그룹(대표 최문애·연출가 황규자)이 기획했다.

미국, 영국, 호주 등 30개국 국제도시에서 이날 동시 개최되며 한국에서는 성남시에서 공연이 처음이다.

 

성남시는 장애인에 관한 편견을 없애고 화합하는 계기 마련을 위해 ING 즉흥그룹 측이 요청한 시청 로비에서의 공연 대관을 승인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5.18 유공자에 막말한 김순례 의원은 의원직 사퇴하라 / 김영욱
경기도 재가방문 요양보호사들, 시급12,000원·장기근속·연차사용·직접고용 촉구 / 김영욱
"성남시의료원 원장은 공공의료에 철학과 입장 분명해야" / 김영욱
성남시민사회단체,5.18 망언 규탄 성명발표 / 성남피플
성남시, 노인요양시설에 대한 관련기관 합동점검 TF팀 구성 / 김영욱
이재명 경기도, 남북 국제평화역(통합CIQ) 설치 추진 / 성남피플
성남시 평생학습 8개 지원 사업 (3억 5000만원) 설명회 연다 / 성남피플
이재명 지사,'2019년 경기도 경제활성화 대책 1조9천억 투자’ / 성남피플
은수미 성남시장, 11일 ‘서현 공공주택지구’ 비대위 대표 면담 / 성남피플
성남시민사회 기해년 단배식 진행, "역사를 살아가자"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