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전 통합진보당 의원들, 황교안 전 국무총리 즉시 수사 촉구
김미희 전 국회의원 " 내일 서울중앙지검 고발장 접수 예정"
기사입력: 2019/01/28 [16:14]  최종편집: ⓒ snmedia.org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월 28일 11시, 국회정론관에서 전 통합진보당 김재연, 오병윤, 김미희 전 의원이 황교안 전 총리의 수사를 촉구하고 있다.     © 성남피플

 

 통합진보당 해산관련, 황교안 전 국무총리를 즉각 수사할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28일 오전 국회정론관에서 김미희, 오병윤, 김재연 전 통합진보당 국회의원이 합동 기자회견을 통해 이와같이 촉구했다.

 

기자회견에서는 우선, “공안검사 출신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대여투쟁의 업적'으로 통합진보당 해산을 자랑하며 자유한국당의 당권 레이스에 뛰어들은 바, “통합진보당을 해산한 사람이 누구냐”며 황교안 전 총리는 통합진보당 해산의 장본인이 황교안 본인이었다고 자백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 통합진보당 해산과 국회의원직 박탈은 초법률적 판단이자 ‘정치 결사의 자유’라는 민주주의의 기본원칙을 파괴한 반헌법적 행위였음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을 통해 밝혀지고 있으며 박근혜 전 대통령과 양승태 전 대법원장처럼 황교안 전 총리의 인생 결말도 구속과 감옥행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참석자들은 ”통합진보당 대책위는 황교안 전 총리를 공무상 기밀 누설죄와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로 고발할 것“이고 ”황교안 전 총리가 자신의 저서 ‘청년이 답이다’에서 “언론에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민주노동당은 수차례에 걸쳐 북한의 지령을 받아 활동한 사실이 밝혀졌다.”며 철지난 색깔론까지 선동하였다.“며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며 허위사실 명예훼손으로 추가 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미희 전 국회의원은 기자회견 후 황교안 전 총리의 고발일정 질의에 대해 ”1월 29일 오전 10시에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접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미희 ,윤영찬 청와대 전 수석의 성남시 중원구 출마 선언 철회 요구 / 김영욱
자한당 차명진, 세월호 참사 유족에 sns 막발해 비판여론 거세 / 김영욱
사회적기업 한길 BSD, “성남시 드론 방역사업 필요하다” / 성남피플
내년 총선, '여당 후보 많이 당선돼야' 47% vs '야당 후보 많이 당선돼야' 37% / 김영욱
일하는2030, “수원 청년 노동자 추락사 철저히 조사해야” / 김영욱
[김영욱 노동경제 ]문재인정부, 국제노동기구 기본협약 비준부터 해야 한다. / 김영욱
성남시 노인요양시설 서비스 질 높인다…시책사업 설명회 / 성남피플
성남 판교 드론 기업 “홈그라운드”서 첫 시험비행 / 성남피플
성남시, 19일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 100억 원 발행 / 성남피플
경기도, 17일부터 소화전, 횡단보도등에 1분이상 주정차하면 과태료 부과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