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은수미 시장, 5월 1일 근로자의 날 성남시 공무원 특별 휴가
기사입력: 2019/04/11 [07:35]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은수미 성남시장 신년 기자회견 장면     © 성남피플



   근로자의 날인 오는 5월 1일 성남시 소속 공무원 2991명의 66%(3분의 2)가 쉴 수 있게 됐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4월 10일 내부행정망인 새올 행정 포털에 “5월 1일을 특별 휴가일로 정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은 시장은 5월 1일 특별휴가를 결정한 이유에 대해 “성남시 직원들의 창조적 여백을 위한 멈춤, 몸과 마음을 회복할 수 있는 쉼이 조금 부족해 아쉽다”는 표현을 했다.

그러면서 “재개발, 재건축, 홍역, 산불대응에 이르기까지 여러분이 애써주시는 덕분에 시민이 안전하고 자유로우며, 공감가득하고 지속가능한 성남공동체에 대한 믿음이 더 커지고 있다”고 적어 공직자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성남시는 세부 방침에 따라 시민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근로자의 날 특별휴가 인원을 정하고, 당일 쉬지 못한 직원은 5월 중 원하는 날에 특별휴가를 다녀올 수 있게 계획이다.

은 시장의 이번 특별휴가 결정은 ‘성남시 지방공무원 복무조례 제23조 제9항(특별휴가)’을 근거로 한다.

이 복무조례는 동절기 한파, 설해대책 비상근무 등 시정 각 분야에서 현안업무와 주요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직원에게 시장이 특별휴가를 줄 수 있게 했다.

 

비슷한 내용의 조례로 지난해 근로자의 날에 서울시의 25개 자치구, 광주광역시, 부천시, 수원시 등이 공무원 특별 휴가를 시행했다.

은 시장의 “5월 1일 특별 휴가” 게시글은 하루가 지난 4월 11일 오전 7시 현재 조회 수 3100건에, 131개의 답글이 달렸다.

“1일~7일이 아이 학교 재량휴업일이라 난감했는데 시장님 너무 감사드립니다!!”, “근로자의 날 쉬는 신랑과 함께 못해서 아쉬웠는데 이번엔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게 되어서 너무 좋습니다~”, “모두 다 특별휴가를 쓸 수 있진 않겠지만 이런 배려 정말 처음입니다”, “시민 위해 더 열심히 일 하겠습니다” 등이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143일째 수감, 이석기 전의원 석방하라! / 김영욱
학교비정규직노동자 제2차 총파업 선포 기자회견 / 김영욱
이재명 “일본 경제보복은 오만함의 방증, 국내 경쟁력 강화 기회로 삼아야” / 김영욱
내년 공무원봉급표 공개...3.8%인상 / 성남피플
김종훈 방미, 미 국방수권법에 종전촉구 이끌어 내 / 우장순
성남시 신해철거리 행사 ‘그대에게, From 1988’ 열어 / 성남피플
민중당 경기도당, 내년 총선 김미희·김재연 전 의원 등 33명 출마 선언 / 김영욱
민중당, 성남시의 의료원 개원 일정 조속발표 촉구 / 성남피플
경기도, 붕괴 위기 ‘건설산업 일자리’ 살린다 … 지자체 최초 노사정 협력체계 구축 / 성남피플
성남 한솔고 동아리의 '버스 위안부 광고' 감동 / 남언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