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성남시 폭염 속 홀몸노인 보호 대책 시행
기사입력: 2019/07/01 [12:03]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노인복지과-성남지역 홀몸 어르신이 폭염 때 행령 요령이 담긴 홍보물을 보고 있다     © 성남피플



       찜질방 이용 쿠폰, 경로당 114곳 냉방비 지원 등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속 홀몸노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보호 대책을 시행한다.

시는 냉방시설 등이 부족해 재난 취약계층으로 선정한 2335명 홀몸노인에게 찜질방 하루 이용 쿠폰을 5장씩(이용 기간 7.1~8.31) 지원했다.

 

폭염, 열대야 현상 때 성남시와 계약한 찜질방 10곳을 무더위 쉼터로 이용할 수 있다. 지역별로 수정지역 3곳, 중원지역 4곳, 분당지역 3곳에 있다.

노인이 많이 모이는 성남지역 114곳의 주택지 경로당은 무더위 쉼터로 지정·운영한다.

이들 경로당엔 7~9월 여름철 냉방비(월 10만원)를 지원한다.

어르신들이 마음 편히 에어컨을 틀어 더위를 식힐 수 있게 하려는 조처다.

 

이와 함께 시는 성남시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 협력 체제를 이뤄 3969명 홀몸노인(센터 등록자)의 여름철 건강 상태를 살피기로 했다.

생활관리사 164명이 대상 노인에 매일 전화를 하고, 통화가 되지 않으며 집으로 찾아간다.

응급 상황 땐 119 연계, 보호자 연락, 병원 이송 등 신속 대응한다.

 

성남시의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전체 95만916명(3월 말 기준)의 12.8%인 12만1527명이다. 이 가운데 혼자 사는 노인은 2만9502명이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성남주민연대, 대법승소한 주거이전비 소모적 소송진행하는 LH규탄 및 수원지법 경고 집회 / 김영욱
[김영욱의 노동경제] 없어질 일자리? 청와대가 톨게이트 노동자에게 할 소린가? / 김영욱
아이폰11 신제품 출시, 전면파업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는 KT와 KT링커스의 책임이다 !! / 김영욱
아덱스저항행동, 은수미 성남시장에게 공개질의통해 아덱스 후원 중단 촉구 / 김영욱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등, "중대재해 기업처벌법 제정"촉구 / 김영욱
요양노조, "성남시 공공요양기관 민간위탁 직영 전환" 긴급 토론회 개최! / 김영욱
민중당 경기도당, "한미 방위비 분담금협상, 소파협정부터 개정해야 " / 김영욱
요양노조, “무늬만 공공 성남시노인보건센터 직영전환 촉구 기자회견”개최 / 김영욱
경기 요양보호사노조, “재가요양보호사는 파리목숨, ‘대기수당’ 신설해야” / 김영욱
LH공사는 집 장사 중단하고, 판교공공임대아파트 분양가상한제 적용해야..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