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이석기 의원 구명위, “조국 후보자의 국정원 인식, 너무 안일하다” 질타
기사입력: 2019/09/03 [15:36]  최종편집: ⓒ snmedia.org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피해자 한국구명위원회가 3일 오전, 서울 서초동 국정원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불거진 국가정보원의 민간인 불법 사찰을 규탄하고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석방을 촉구하고 있다.     © 성남피플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피해자 한국구명위원회가 3일 오전, 서울 서초동 국정원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불거진 국가정보원의 민간인 불법 사찰을 규탄하고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석방을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권오헌 (사)양심수후원회 이사장과 양경수 민주노총경기도본부장, 내란사건 이상호 석방자 등이 참석했으며 권오헌 이사장은  "촛불 혁명을 이룬 문재인 정부 하에서도 민간인 사찰이 자행됐다는 것이 개탄스럽다"고 밝히고 특히 “어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에서 조국 후보자가 이번 국정원의 프락치 민간인 사찰건에 대한 기자질문에 대해 ‘국정원의 대공수사 차원에서 해명한것으로 알고 있다”고 발언한 점을 지적하며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현실 인식이 안일함에 실망감을 감출수 없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최근 국정원이 한 인물을 포섭해 2014년 10월부터 5년여에 걸쳐 시민단체 관계자들의 정보를 수집했다”는 보도를 언급하며 "문재인 정부가 국정원 개혁을 내세우지만 민간인 불법 사찰과 공안 조작 음모가 버젓이 활개 치는 것이 현주소"라고 지적했다.

 

나아가 ‘어제의 범죄를 벌하지 않는 것은 내일의 범죄에 용기를 주는 것이다“라며 국정원 적폐중의 적폐’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의 진실을 묻어 두고서는 국정원의 범죄는 더욱 더 자라날 것이라며 ’내란조작 국정원 관련자들, 제2의 RO 공안 조작 관련자들을 남김없이 처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끝으로 한국 구명위는 ‘1억주고 프락치 동원 국정원 해체’와 ‘국정원 공안조작 피해자 이석기 의원의 석방’을 요구했다.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월 7일, 분당서울대병원용역·파견직 무기한 전면파업 돌입 예고 / 성남피플
경기지역 정당-시민사회단체, 분당서울대병원파업 연대투쟁 / 김영욱
시극 낭송대본 공개 (사)성남민예총,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협의회 기자회견 반박 / 김영욱
영화 '공작'도 국가보안법위반? '김일성 사진소품' 색깔공세 자유한국당 규탄 / 김영욱
"성남시의료원 외주 용역 전면화 철회하라" / 김영욱
성남시 시민옴부즈만 2명으로 늘려 ‘매일 상담’ / 성남피플
성남시-분당경찰서, 금곡동 복합청사 신축 ‘협약’ / 성남피플
(사)성남민예총,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협의회 '남누리 북누리 공연 왜곡'에 대한 반론 / 성남피플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협의회'(사)성남 민예총 회장사퇴및 은수미시장 사과 촉구'기자회견 / 성남피플
샤넬노조, 화장품 판매 노동자들의 초과근무 수당지급요구 묵살 규탄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