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신상진의원,"투표용지에 후보자명 먼저 쓰고 당명 나중에.."
투표용지 기재순서 바꾸는 「공직선거법 개정안」대표발의
기사입력: 2019/09/18 [09:59]  최종편집: ⓒ 성남피플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투표용지에 후보자명 먼저 쓰고 당명 나중에 쓴다

- 신상진의원, “정당 보다 인물 위주 투표 유도” 위해

투표용지 기재순서 바꾸는 「공직선거법 개정안」대표발의 -

 

혹시 동네 국회의원 이름 기억하세요?

 

투표용지 기재순서가 현재“기호-정당-후보자명”순에서“기호-후보자명-정당”순으로 바뀔 전망이다. 이렇게 되면 정당보다는 인물 위주의 투표를 유도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자유한국당 신상진 의원(성남 중원구)은 18일, 투표용지에 표시되는 항목을 기호・성명・소속정당명 순으로 표시되도록 하는‘공직선거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현행법은‘투표용지에는 후보자의 기호・정당추천후보자의 소속정당명 및 성명을 표시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는데 개정안과 같이 투표용지의 기재순서를 바꾸는 경우‘인지심리학의 초두효과(primacy effect)’즉, 선택 대안이 시각적으로 제시될 경우 첫 순위의 대안을 선택할 확률이 높아지는 현상에 따라 유권자들은 정보처리 과정에서 앞에 나오는 정보를 뒤에 나오는 것에 비해 더 주목할 수 있게 된다.

 

신상진 의원은,“투표용지에서 후보자명과 소속정당명의 배열순서는 그 가운데 무엇을 고르느냐 하는 선택사항은 아니지만, 정보처리에 있어서 우선시하게 만드는 효과는 나타날 수 있다”고 지적하고,“개정안이 기호 1번을 나타내는‘엄지손가락’, 2번을 나타내는‘브이(V)’자 손가락 모양만 기억하고 투표하기 보다 인물 위주의 투표를 유도하는 효과를 불러일으킬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책임정치 실종! 지역주민 무시! 성남시 수정구 지방의원 규탄한다. / 김영욱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5.18 40주년 기념식 진행 / 김영욱
518광주 민중항쟁 40주년, 군포청년회 캠페인 진행 / 김영욱
성남문화재단,‘2020성남독립영화제작지원’선정작 발표 / 성남피플
이재명 “‘5월 정신’ 되새기고 다시는 이런 일 없도록 다짐하는 장소 되길” / 성남피플
코웨이 방판노동자들, 방문점검원 최초 노조필증 쟁취…“렌탈업계 큰 반향” / 김영욱
‘故 김태규 청년 추락사’ 1심 2차 공판 및 검찰 구형 유가족 입장 밝혀 / 성남피플
[성명]“250만 특수고용노동자를 우롱한 환노위 결정에 20만 대리운전노동자들은 분노한다.” / 김영욱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 티플러스치과 업무협약을 통한 치과 치료 진행 / 김영욱
방과후강사노동조합, 16년 만에 교육부와 간담회 가져 ..... / 김영욱